일상

블로그 재개장

한동안 쉬었던 블로그에 다시 글쓰기를 시작하려고 합니다. 예전 블로그 써둔 글도 옮겼고 도메인 주소도 새로 열었습니다. 새로운 각오로 글을 쓰려는 시기가 마침 코비드 격리 기간이라서 희망찬 분위기는 아니지만, 열정을 가지고 도전해보렵니다. 아무리 노력해도 글을 쓸 수 없었던 공백기가 있었습니다. 제목을 쓰고 몇 문장을 끄적거려보아도 도무지 생각이 엮이지 않아서 포기했던 글이 많았습니다. 거창하고 멋진 글이 아닌 아주 사소한 글부터 써보려고 다시 블로그를 열었습니다.

블로그 이름도 ‘이야기 구경꾼’이라고 정해두었습니다. 세상에 널려있는 이야기를 찾아다니며 수집하고 관찰하는 게 제 취미입니다. 작은 이야기에도 소중한 경험과 기억이 있다는 믿음을 갖고 블로그에 기록하려고 합니다. 이 블로그는 이야기를 채집하고 나누는 저의 보금자리입니다. 캠핑장에서 모닥불을 피워놓고 수다를 떠는 심정으로 이 자리에 앉았습니다. 그럼 이제 그 이야기를 시작해보겠습니다.

나는 눈을 감으려고 글을 쓴다.

프란츠 카프카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